포레스트

검찰 "헌정사의 오점", 박근혜 전 대통령 징역 30년 구형

검찰은 국정농단 사건의 핵심이자 권력자인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징역 30년과 벌금 1,185억 원을 구형했다.


 연합뉴스


27일 서울중앙지접 형사합의22부(부장판사 김세윤) 심리로 열린 박 전 대통령의 국정농단 사건 결심공판에서 이와 같이 구형했다.


검찰은 이에 대해 "박 전 대통령이 대통령으로서 직무권한을 남용해 국정을 농단하고 헌법 가치를 훼손했고 권위주의 정부에서 자행된 정경유착을 그대로 답습했다"며 "헌정사의 오점"라고 중형을 구형한 이유를 밝혔다.


 연합뉴스


현재까지도 재판을 거부하고 있는 박 전 대통령은 이 날 재판에 출두하지 않았으며 국선 변호인들만 출석했다.


한편, 박 전 대통령은 직권남용 및 뇌물수수 등 18개 혐의로 기소됐으며, 이 중 13개 혐의는 최순실과 겹친다. 또한 검찰은 박 전 대통령과 공범 관계인 최순실에게 징역 25년을 구형했고, 재판부는 지역 20년을 선고한 바가 있다.

인기 게시글

계속 읽기... 로딩중...

한국당 이은재 의원, 3.1절 앞두고 국회에서 '겐세이' 발언논란
한국당 이은재 의원, 3.1절 앞두고 국회에서 '겐세이' 발언논란

계속 읽기... 로딩중...

아파트 분양광고, 모델하우스에 현혹되지 않는 방법
아파트 분양광고, 모델하우스에 현혹되지 않는 방법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