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1 09:37

경남 경력단절여성 취업지원 성과 '3년 연속 1위'

류재열 기자

053A7840.jpg

포레스트 DB ⓒ forest-news



경상남도가 여성가족부 주관 '2019년 새일센터 사업평가' 결과 도부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되면서 3년 연속 도부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새일센터 사업운영 평가'는 여성가족부 주관으로 전국 여성새로일하기센터의 운영 현황과 성과를 점검하기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평가항목은 취·창업 성과와 서비스 제공, 센터운영 등의 항목으로 나눠 평가하고 있다.


경남도는 지난해 한해 동안 도내 9개 새일센터를 통해 전년대비 900여 건 증가한 1만4817건의 취·창업을 지원했으며 이를 위해 취업상담사들은 4만4000여 건의 구인업체와 4만3000여명의 구인자를 발굴하고 찾아가는 새일센터를 통해 9000여명이 넘는 여성의 취·창업 상담을 지원했다.


한미영 경남 여성가족정책관은 "경남도가 3년 연속 도부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경력단절여성의 취업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한 새일센터 종사자들의 열정적인 노력 덕분"이라고 말했다.


또 "경남도는 빠르게 변화하는 일자리 환경에 적극 대응하고 경력단절여성의 취창업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앞으로도 여성들에게 필요한 취업과 창업 관련 정보 공유 및 네트워크 형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여성가족부 표창장은 내년 2월 3일 수여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