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다시 대세의 바람이 불고 있는 400cc 스쿠터들

11


한동안 브랜드들이 소홀했던 400cc의 스쿠터들이 다시 주목받기 시작했다. 250cc는 언제나 큰 만족은 주지 못했고, 500cc가 넘어가면 너무 과해 일상생활에 녹아들기 힘든 실정이었다. 그래서 400cc 클래스의 스쿠터는 125~250cc의 소형 모델을 타던 라이더들이 한층 더 스피드를 즐기면서 일상에 녹아날 수 있기 좋다.


대형 바이크를 타는 사람들에게도 세컨드 바이크로 적당한 배기량이라 할 수 있다. 넉넉한 출력으로 도로의 흐름을 완전히 리드할 수 있는 동력성능을 지니고 장거리 투어도 끄떡없을 만큼 넓어지는 활동 반경을 얻을 수 있다.









스즈키 버그만 400

0c024cfb4a4f4cda993251c819519492


스즈키 버그만 시리즈는 꾸준히 400cc클래스의 벤치마킹의 대상이 될 만큼 대표적인 모델이라 할 수 있다. 길에서도 자주 눈에 띄며, 그만큼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고있는 모델이다.


2018년에는 완전히 새로워진 디자인과 성능으로 다시 새로운 전성기를 예고하고 있다. 버그만 특유의 곡선을 이용한 볼륨감 넘치는 라인은 여전한데 쿠페라는 별칭에 어울리게 절제되었지만 스포티한 디자인이 우리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헤드라이트 사이즈는 줄어들었지만 LED 램프가 적용되어 인상은 더욱 날카로워졌다.


1-1-1

1-1-2


755mm의 상당히 낮은 시트고에 다리가 닿는 부분의 플로어 폭을 줄여 발착지성은 동급 최고 수준인데 시트 쿠션은 오히려 20mm 늘렸다고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시트 밑 트렁크에 42리터의 넉넉한 공간을 뽑아낸 것이 정말 대단하다. 또한 승차감과 주행 안전성을 위해 이전 모델보다 한 사이즈 커진 15인지 프런트 휠을 장착했다.


승차감 향상을 위해 링크식 서스펜션을 채택했으며, 차량 하단에 숨겨 깔끔한 뒷 라인을 표현했다. 동급에서 유일하게 일본에서 생산되며 가격은 999만원이다.









킴코 익사이팅 S400

1


AK 550과 달리 엔진과 구동계가 뒷바퀴와 함께 스윙암에 달려있는 전통적인 유닛 스윙암 방식이다. 한때 익사이팅 500까지도 나왔지만 밸런스가 좋지 않아서 혹평을 받았다. 이후 등장한 400이 500보다 더 좋은 평가를 받아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고, 현재 나온 S400의 디자인이 많은 공을 들였음을 보여준다.


2-1-1


킴코 익사이팅 S400은 기존 모델에서 디자인을 근육질로 표현했다. 강한 인상의 프런트 페어링 디자인은 주간주행등(DRL)으로 더욱 세 보이는 디자인이 되었다. 헤드라이트 라인을 따라 짧게 나온 비크는 바람을 가르는 형상을 나타했다.


엔진은 최대마력 35.5hp, 최대토크 37.7Nm의 출력으로 기록되었다. 유럽에서 발표된 버전은 43리터 수납 공간에 시트고는 조금 높은 810mm인데 늘 그랬듯이 국내 사양은 확정이 아니고 낮아진 버전이 들어올 가능성이 높다.


2-1-2









BMW C 400 X

maxresdefault


이름에 특징을 담는 BMW답게 C 400 X라는 이름만 봐도 대충의 성격이 그려진다. 스쿠터를 상징하는 C 배기량은 400 그리고 X는 오프로드에 주로 붙여지는 이름이다. 하지만 C 400 X는 실제로 오프로드 머신은 아니고 BMW의 듀얼퍼퍼스 스타일을 적용시킨 모델이다.


3-1-1


BMW GS시리즈의 디자인 요소를 곳곳에 심어 놓은 디자인은 소비자들에게 호불호가 갈렸다. 하지만 어디서도 보기 힘든 독특한 디자인에 높은 점수를 받은 모델이다. 배기량에 비해 사이즈는 콤팩트하게 나왔다. 시트 밑 수납 공간은 주행 중에는 제트 헬멧 하나와 약간의 여유 공간 정도로 작지만 수납 공간을 늘릴 수 있는 플레스 케이스가 적용 되어 헬멧을 2개나 수납할 수 있다.


열선 그립과 열선 시트 역시 옵션으로 적용됐다. 프런트 브레이크에 더블 디스크를 장착하고 브렘보의 세컨드 브랜드인 바이브레(BYBRE) 래디얼 캘리퍼를 기본으로 장착했다.


2018-bmw-c-400-x-scooter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