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대형 소속사'의 러브콜을 마다하고 현제 소속사와 재계약한 홍진영

auba6l8d0i59o85b8ln9

사진 : 홍진영 인스타그램


가수 홍진영이 10년 동안 함께한 현 소속사와 재계약을 맺으며 단단한 파트너십을 과시했다.


24일 소속사 뮤직K엔터테인먼트는 "홍진영이 깊은 신뢰를 바탕으로 최근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홍진영 소속사 측은 "2007년 데뷔 때부터 함께한 뮤직K 권창현 대표와 함께 서로 간의 두터운 믿음과 신뢰를 바탕으로 향후 행보를 함께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홍진영의 만능 엔터테이너로서 성장을 위해 든든한 조력자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CH14380055_w666_h968

사진 : google


홍진영은 이전 기획사에서 함께 일하던 권 대표가 뮤직K를 설립하면서 이곳과 계약을 하고 지난해 말 계약 기간이 만료됐다.


'트로트 여신'이라 불리며 각종 행사 섭외 1순위로 꼽힐 정도로 뜨거운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홍진영은 타 기획사에서 수 많은 러브콜을 받아왔지만 10년간 함께 해 온 소속사와 의리를 지켜 이곳에 남게 되었다.


2007년 걸그룹 스완으로 데뷔한 홍진영은 팀이 해체하자 2009년 '사랑의 배터리'를 선보이며 트로트 가수로 전향했다.


이후 홍진영은 곡 '산다는 건', '엄지척', '사랑한다 안 한다' 등 발표 곡마다 인기를 끌어모았다.

22fk5nap97323uwyv902

사진 : 홍진영 인스타그램


홍진영은 지난해 개그맨 김영철이 불러 화제를 모았던 곡 '따르릉'을 직접 작사·작곡해 '2017 멜론뮤직어워즈'에서 트로트 부문을 수상하기도 했다.


또한 홍진영은 음악적인 부문뿐만 아니라 넘치는 예능감으로 여러 TV 프로그램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편, 홍진영은 오는 2월 7일 1년 만에 새 앨범을 발표할 예정이다.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