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법무부 VS 강원랜드' 채용비리 의혹, 노회찬 의원 동반 사퇴로 맞대응

정의당 원내대표 노회찬 의원이 전 비서관 '채용 비리 의혹'에 대해 의원직 사퇴를 거론하며 결백함을 주장했다.


출처 : 연합뉴스 


22일 노 의원은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신상 발언을 통해 "해당 비서관이 법무부 공채에 응모했는지도 몰랐다"며 이에 대해 1%라도 영향을 미친 사실이 있다면 의원직을 사퇴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강원랜드 채용 비리' 의혹을 받고 있는 자유한국당 권성동 법제사법위원장을 향해 노 의원은 "검찰수사 결과와 무관하게 사실이면 물러나겠다고 약속해달라"며 촉구했다.


노 의원은 법사위 신상 발언 직후 기자회견을 통해 "증거가 있다면 검찰에 저를 발리 고발하라"며 '채용 비리 의혹'과 관련해 법적 대응 방침도 시사했다.


 출처 :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한편,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에서 개그우먼 강유미가 '강원랜드 채용 비리' 의혹을 받고 있는 권 의원을 찾아가 돌직구 질문을 날려 화제가 됐다.


카지노 딜러 옷까지 맞춰 입고 국회를 찾은 강유미는 권 의원을 보자마자 "실례지만 강원랜드에 몇 명을 꽂았는지 여쭤봐도 되냐", "정말 한 명도 없냐", "검찰에 증거 삭제는 왜 의뢰했냐"며 끈질기게 질문을 날렸다.


이에 대해 권 의원은 불편한 기색을 드러내며  "검사의 주장이 허위라는 것이 밝혀질 것"이라며 끝내 인터뷰를 거부했다.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