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찾은 文대통령, 이재용 부회장에게 "감사"

이윤기 기자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 2025년까지 13조 투자


72136049_2537461173208774_7883160971408048128_o.jpg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삼성디스플레이와 충남의 '디스플레이 신규투자 및 상생 협력 협약식'에 참석해 시민들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청와대 제공)ⓒ forest-news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삼성디스플레이와 충남의 신규 투자 협약식에 참석해 "국민들께 좋은 소식을 전해주신 이재용 삼성 부회장 등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충남 아산시 삼성디스플레이 아산공장에서 개최된 '디스플레이 신규투자 및 상생 협력 협약식'에 참석해 "오늘 신규투자 협약식은 세계 1위 디스플레이 경쟁력을 지키면서 핵심소재·부품·장비를 자립화해 '누구도 넘볼 수 없는 디스플레이, 제조 강국'으로 가는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문 대통령은 디스플레이 산업혁신을 위해 '기술개발을 위한 과감한 지원, 소재·부품·장비 기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 등 산업 생태계 혁신, 전문인력 양성' 등 세 가지를 약속했다.


이날 삼성디스플레이는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에 2025년까지 전체 13조1000억원 규모의 투자계획을 확정했다.


문 대통령은 "지자체도 인프라 구축과 정주여건 개선을 지원하는 것으로 화답했다"며 "정부는 삼성디스플레이의 과감한 도전을 응원하며 디스플레이 산업혁신으로 기업들의 노력에 함께 하겠다"고 강조했다. 


행사에 앞서 문 대통령은 생산공장을 방문해 직원들과 만났다. 이 자리에서 차세대 디스플레이에 대한 설명을 들은 뒤, 통합운영센터를 방문해 화상통화로 생산 현장 직원과 이야기를 나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