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애스턴 마틴(Aston Marin)' 벤츠의 6기통 엔진 장착?

auto-1270867_960_720


영국의 고가의 스포츠카 브랜드로 유명한 애스턴 마틴(Aston Martin)이 메르세데스-벤츠(Mercedes-Benz)의 직렬 6기통 가솔린 터보 엔진을 가져온다는 소식이다. 호주에 있는 자동차 매체 휠즈(Wheels)에 따르면 애스턴 마틴의 치프 엔지니어인 '맷 베커'는 최근 독일 슈튜트가르트에 자리한 벤츠 테스트 시설에서 메르세데스-AMG CLS 53을 몰아보고 깜짝 놀라며 "똑똑한 엔진(Smart engine)을 가졌다"며 흥미를 느꼈다.


aston-martin-vulcan-2902705_960_720


최근 애스턴 마틴은 DB11과 밴티지에 AMG의 V8 4.0L 가솔린 바이터보 엔진들 얹는 등 벤츠와 관계를 돈독히 하고 있는 모습이다. 때문에 엔트리 모델인 밴티지에 기본 사양으로 벤츠의 6기통 엔진을 얹어 출시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인다. AMG C 43, AMG E 43 등에 두루 쓰이는 엔진으로 모델에 따라 최고출력 380마력부터 435마력까지 뽑아내고 있다. 밴티치 V8의 최고출력은 503마력으로 애스턴 마틴에 쓰기엔 아주 적합한 엔진이라고 볼 수 있다.


17C891_41

automobile-2087798_960_720


또한 이 엔진에는 'EQ 부스트'라고 부르는 능력이 있다. 가령 가속을 할 때 순간적으로 16kw를 뿜는 전기 모터가 힘을 더한다.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완성하는 주 구성원인 것이다. 풀 하이브리드 시스템과 달리 리튬-이온 배터리가 필요 없어 제조단가가 싸고 패키징도 간편하다. 정차 시 시동을 끄고 켜는 '오토 스타트&스탑' 기능의 사용 시간도 대폭 늘릴 수 있다.


AMG CLS 53의 경우 제로백(0km→100km/h)이 4.5초에 달하며, 최고속도는 270km/h를 자랑한다. 즉, 애스턴 마틴이 걱정하는 환경규제의 대응과 화끈한 성능을 모두 만족 시킬 수 있다. 또한, 매스턴 마틴 CEO 팔머(Andy Palmer)가 지난 9월에 "향후 하이브리드 및 전기차를 만들 계획"이라고 밝힌 상태이기 때문에, 벤츠의 6기통 엔진 투입 가능성은 매우 높다고 판명된다.


aston-martin-1835243_960_720


인기 게시글

계속 읽기... 로딩중...

미분양 아파트가 좋은 이유 4가지
미분양 아파트가 좋은 이유 4가지

계속 읽기... 로딩중...

1세대 1주택 비과세(양도소득세 면제) 요건 4가지
1세대 1주택 비과세(양도소득세 면제) 요건 4가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