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in공간' 창작 초연 마당극 '연도댁 이야기'

윤은정 기자

21일 오후 7시 진해야외공연장


창작마당극 연도댁이야기-포스터.jpg


창원문화재단 진해야외공연장 상주단체인 '예술in공간'의 지역 스토리를 담은 창작초연 공연 '연도댁 이야기'가 이달 21일 오후 7시 진해야외공연장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은 '예술in공간'이 올해 마지막으로 마련하는 무대로 지금은 사람이 살지 않는 진해 연도 섬 여인의 일생을 담은 이야기를 지역민들에게 널리 알리기 위해 무료로 진행한다.


올해 공연장 상주단체육성 지원사업에 선정된 '예술in공간'은 '함께 더불어 신명나는 세상'을 만들어가기 위해 젊은이들로 구성된 전문문화예술단체로, 전통음악예술에 충실하면서 현대적 감성에 맞는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이번 공연은 창원문화재단과 '예술in공간'이 주최 주관하며 경남문화예술진흥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경상남도 등이 후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