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인천 송도 G타워 야외 전망대서 여성 투신해 사망


Cap 2018-01-05 11-10-04-947

사진출처 : 뉴스1



인천 송도국제도시 G타워 고층 야외전망대에서 20대 여성이 투신해 숨져 경찰이 수사 중이다.


4일 오후 3시16분께 인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33층 G타워 건물 1층 화단에 여성이 쓰러져 있는 것을 이 건물에 근무하는 직원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자는 ‘쿵’하는 소리에 놀라 밖으로 나가보니 여성이 1층 화단에 쓰려져 있었다고 진술했다.


G타워는 33층 홍보관의 실내전망대와 29층의 하늘정원 등 2개의 전망대가 있다. 하늘정원 전망대는 신원확인 절차를 거쳐야 출입이 가능하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를 통해 이 여성이 오후 3시9분쯤 G타워에 들어와 16분쯤 하늘정원 전망대에서 뛰어내린 것을 확인했다. 하늘정원에 있는 난간은 180㎝ 정도의 높이였지만 A씨는 난간 아래 발판을 발로 딛고 난간을 넘어가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에 A씨의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고, 신용카드를 제외한 소지품은 없었다"며 "유가족 조사 등을 통해 A씨가 건물에서 뛰어내린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G타워는 33층 건물로 녹색기후기금(GCF) 등 국제기구들이 입주해 있다.


인기 게시글

facebook
페북에 매일 새로운 이야기가 올라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