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1 09:37

창원시, 저탄소 실천 우수녹색아파트 13곳 시상

김기호 기자

창원시, 저탄소 실천 우수녹색아파트 13곳 시상 (환경정책과).jpg

5일 창원시청 시민홀에서 '2019 저탄소 녹색  파트 인증사업 참여 우수아파트' 시상식이 개최됐다.(창원시 제공)ⓒ forest-news



창원시는 5일 시청 시민홀에서 올해 저탄소 녹색  파트 인증사업 참여 우수아파트에 대한 시상식을 개최했다.


저탄소 녹색아파트 인증사업은 범지구적 문제로 대두된 온실가스 감축을 목적으로 시민들의 친환경 생활실천을 확산을 위해 2013년부터 시행한 창원시가 추진하는 기후변화대응 역점시책이다.


올해 2월 공모를 통해 23개 아파트가 참여했다. 시는 지난 4월 주민설명회를 시작으로 4월부터 9월까지 6개월간 아파트별 전기·상수도 절감률, 탄소포인트제 참여율, 녹색활동실적, 주민참여율 등 13개 부문에 대해 경진대회 방식으로 추진했다. 


이날 시상식은 참여아파트 주민, 그린리더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최우수상은 의창구 감계힐스테이트3차, 마산합포구 마산교방상록아파트가 각각 수상했다. 


우수상은 진해구 한림리츠빌, 의창구 피닉스포레아파트가, 장려상은 현동LH아파트, 봉림휴먼시아2단지, 경화두산위브, 대방 개나리1차, 창원도계휴먼시아, 진동협성엠파이어, 남양동 우성아파트, 월영SK오션뷰가 각각 수상했다. 


또 종합평가 점수 80점 이상인 감계힐스테이트3차 등 7개 아파트에 대해서는 저탄소 녹색아파트로 공식 인증하고 인증패를 수여하고 유공시민 15명에 대한  표창도 수여했다.


한국에너지공단 경남지역본부가 수여하는 전기·상수도 절감 최우수상은 의창구 송정주공아파트, 진해청안해오름, 봉림휴먼시아2단지 아파트가 각각 수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