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성산구, 희연병원 합동 화재대피훈련 실시

김기호 기자

성산구 반송동, 희연병원 합동 화재대피훈련 실시 (2).jpg

25일 희연요양병원 직원들이 화재대피 훈련을 하고 있다.(창원시 제공)ⓒ forest-news



창원 성산구 반송동행정복지센터는 25일 희연요양병원과 합동으로 '화재대피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제412차 민방위의 날 훈련의 일환으로 화재상황을 대비한 초기 대응능력 향상, 화재대피 매뉴얼 정비, 화재 대피로 점검 등을 위해 실시됐다.


병원은 응급환자, 중환자 등 요구조자가 많아 화재가 났을 때 구조와 대피에 더 많은 시간이 소요될 수밖에 없으므로 환자들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서는 상시 훈련이 필수적인 시설이다.


반송동과 희연요양병원은 이번 훈련을 통해 화재발생 상황을 가정한 대피훈련은 물론, 초동 대처 매뉴얼의 현장 적응성, 비상시설 가동상태 등 화재대응 시스템을 전반을 점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