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전후 10% 할인...'경남사랑상품권' 200억원 발행

강석민 기자

제로페이 연계 '제로페이 활성화' 추진


경남사랑상품권홍보리플릿.jpg


경상남도가 제로페이와 연계한 '경남사랑상품권'을 200억원 규모로 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경남사랑상품권'은 소상공인․자영업자 매출증대와 골목상권 활성화를 목적으로 출시하는 도내 전역의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사용가능한 모바일상품권이다.


제로페이 포인트시스템을 이용함으로써 제로페이의 혜택을 그대로 제공할 수 있는 이점도 있다.


앞서 도는 상품권의 제로페이 연계 발행을 위해 중소벤처기업부와 금융기관 등 유관기관 간 수차례 업무협의를 진행하고 제로페이 포인트시스템을 구축해 상품권 발행유통 기반을 마련했다.


또 올해 2월 '경상남도 소상공인 지원에 관한 조례'에 상품권 발행 근거를 마련하고 이달 1일 관련 시행규칙을 제정·공포해 경남사랑상품권 발행을 위한 제도적 기반을 마련했다.


특히 상품권 이용자가 사용에 불편이 없도록 도내 제로페이 가맹점 확대를 위해 경상남도와 전 시군, 유관기관 간 협업을 통한 제로페이 홍보 강화와 접수창구를 확대해 이달 현재 2만6100여 개의 가맹점을 확보하고 지속적으로 가맹점을 확충해 나가고 있다.



포인트 충전 차감방식 '제로페이 시스템' 탑재


'경남사랑상품권'은 선불 충전식 모바일상품권으로 제로페이 시스템에 탑재해 포인트를 충전하고 차감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상품권은 전통시장, 편의점 등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사용 가능하고 상품권 구매, 환전 등을 위해 금융기관 방문이 필요 없어 빠른 구매와 환전이 가능해 소비자, 가맹점 모두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소비자는 기존 제로페이 앱 중 포인트기능이 탑재된 NH농협은행 '올원뱅크', 경남은행 '투유뱅크'를 이용, 앱의 제로페이 모바일상품권 메뉴를 선택해 구매하면 된다. 


다음달부터 KT '착한페이' 등 8개 상품권 앱이 순차적으로 개통되면 소비자 이용 편의성은 한층 더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소상공인 세부담 완화...신용카드 동일 혜택 적용


특히 경남사랑상품권을 이용하는 소비자와 가맹점은 제로페이 사용에 따른 혜택을 상품권 사용 시에도 그대로 누릴 수 있다.


먼저 가맹점은 상품권으로 결제하면 매출액에 상관없이 0% 결제수수료를 적용해 수수료 완전 무료혜택을 제공한다. 상품권 결제 매출이 늘면 늘수록 가맹점의 경영비용은 줄어들어 소상공인․자영업자에게는 적지 않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부가가치세 납부세액 공제 대상에 상품권 결제액이 포함돼 소상공인의 세부담 완화 혜택도 신용카드 등과 동등하게 받을 수 있다.


소비자는 연말정산시 소득공제 혜택이 주어지며 도내 공공시설 할인 등의 인센티브도 받을 수 있다. 도립미술관 등 도내 8개 시설에 대해 상품권 결제 고객은 관람료 등을 10% 할인(2000원 이하일 경우 50% 할인) 받을 수 있다.



상품권2.jpg추석 전후 상품권 출시기념 특별 이벤트 


도는 경남사랑상품권 출시를 기념하고 추석 명절을 맞아 상품권 특별 할인이벤트를 오는 20일부터 10월 19일까지 2개월간 추진한다. 


이번 특별 할인이벤트는 100억원 한도 내에서 할인율을 5%에서 10%로 두 배로 올리고 월 할인 구매한도도 50만원에서 100만원까지 2배 늘려 한시적으로 할인 판매한다. 


따라서 이 기간 동안 월 100만원 한도로 할인율 10%가 적용된 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어 지역 내 위축된 소비심리를 회복하고 골목상권 활력 제고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상품권으로 결제시 홍보물 증정 등 각종 이벤트 행사에 참여할 기회도 마련할 계획이며, 금융기관 연계 상품권 결제 고객 대상 경품행사와 상품권 인증샷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 프로모션도 진행해 소비자 인센티브 확대를 추진한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