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1 09:37

진주중앙고 학생들 런웨이 서다 '편한 교복 패션쇼'

류재열 기자

4-1 편한 교복 패션쇼.JPG

16일 KBS창원홀에서 열린 '편한 교복 패션쇼 및 토크 콘서트'에서 진주중앙고등학교 모델동아리 학생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경남교육청 제공)ⓒ forest-news



경남교육청은 16일 KBS창원홀에서 '편한 교복 패션쇼 및 토크 콘서트'를 개최했다.


이번 패션쇼는 교복을 생활복형으로 변경한 학교들이 참여해 '위풍당당 끼, 마음껏 발산'이라는 주제로 편한 교복을 선보였다. 교육부와 문화체육관광부가 추진 중인 한복 교복도 소개됐다.


또 지난 10월 발표한 경남교육청의 디자인 공모전 우수작품 중에서 제작한 편한 교복 16벌(하복 3벌, 춘추·동복 13벌)을 진주중앙고등학교 모델동아리 학생들이 실제 모델처럼 런웨이를 걷는 방식으로 소개했다. 


특히 박종훈 교육감도 편한 교복으로 환복해 패션쇼에 직접 참여, 편한 교복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인식개선을 위한 의지를 보였다.


이날 편한 교복 패션쇼에는 교복업무 담당자와 학생·학부모 대표, 학교운영위원, 편한 교복 추진위원과 교육지원청 관계자 등 1200여명이 참석해 편안한 교복 개선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