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1 09:37

K리그1 '스플릿 라운드'→'파이널 라운드'로 변경

이윤기 기자

2019 시즌 34~38R, 최종 5라운드 명칭 변경


SozzdQ41ywlscy0sCjbKDXVMjc3K6_cwiy9Kk0vqyAdAA.jpg

경남FC 쿠니모토. 포레스트 DB ⓒ forest-news



올 시즌부터 K리그1 최종 5라운드의 명칭이 '스플릿 라운드'에서 '파이널 라운드'로 변경된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K리그1 34라운드부터 38라운드까지 최종 5라운드의 명칭을 기존 '스플릿 라운드'에서 '파이널 라운드'로 변경하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연맹은 이날 '파이널 라운드'를 상징하는 새로운 로고도 함께 공개했다. 


K리그1은 12개팀이 1라운드부터 33라운드까지 각각 3번씩 맞붙는 정규라운드를 치른 후 33라운드 종료시점의 순위를 기준으로 상위 6개팀과 하위 6개팀이 각각 1번씩 더 경기를 치러 최종 순위를 가리는 '스플릿 시스템'을 채택하고 있다. 


지난 2012년 도입된 스플릿 시스템 하에서 정규라운드 이후에 치러지는 최종 5라운드를 '스플릿 라운드'로 일컬어왔으나 우승과 AFC챔피언스리그 진출, 강등을 결정하는 최종전의 의미를 강조하기 위해 이번 시즌부터는 '파이널 라운드'라는 명칭을 사용한다. 


K리그1%20파이널%20라운드%20로고.jpg


이에 따라 상위 6개팀이 우승과 ACL 진출을 두고 경쟁하는 상위그룹은 기존 '스플릿A' 대신 '파이널A'로, 하위 6개 팀이 강등권 각축을 벌이는 하위그룹은 기존 '스플릿'B' 대신 '파이널B'로 불리게 된다. 


오는 19일부터 시작되는 '하나원큐 K리그1 2019' 파이널 라운드의 일정은 10일께 발표될 예정이다.